예배

2024년 5월 19일, 변화의 바람들(Winds of Change)

작성자
akuc
작성일
2024-05-19 19:36
조회
77



오늘 5월 19일, 성령강림절 주일 예배를 드립니다. 사랑의 불같은 성령이여 오셔서 이곳을 빛으로 깨끗게 하소서. 정의의 소리이신 성령이여 오셔서 이 공동체를 진리로 채워주소서. 세상을 새롭게 만드시고 도우시는 성령이여 오셔서 이 세상을 비전으로 가득 차게하시며, 저희의 삶을 역동성있게 하소서.

캐나다 새신조로 신앙고백을 함께 드린 후에 윤용섭장로의 회개와 중보기도가 있은 후에 새창조의 선언을 인도자가 하여주시고 연합교회 찬송 958장을 함께 부른 후에 평화의 인사를 나누었습니다.

어린이들의 주제대화기 김성란 목사님께서 인도 하여 주었습니다.

성경봉독: 사도행전 2:1-8, 14, 16-21을 박정애 장로님께서 봉독 하여 주었습니다.
성가대 찬양 "주님께 영광"



오늘의 설교 "변화의 바람들(Winds of Change)"라는 제목으로 서동천 목사님께서 아래와 같이 설교 하여 주셨읍니다.




******The Holy Spirit brings people together in understanding. The Holy Spirit comes to everyone, the intellectual and the unsophisticated. They all speak the same language, getting rid of their class distinctions, collecting money together and giving it out to people.

They have new freedom. The scattered people come together and are gathered by the Holy Spirit. At the feast of Pentecost we celebrate unity in diversity, a new community with a new language. We are many but we are one.

Do we really understand each person’s language, situation, and each other’s voices that should be understood by the Holy Spirit? Do we love those who are different from us? Do we show compassion and generosity to others and ourselves?
We are given Spirit, gifts of life, empowerment, vision, and st
We feel the winds of change.
우리는 이 오순절에 다양성 가운데서도 모두가 하나됨을 축하합니다. 새로운 언어를
사용하는 새로운 공동체를 기뻐합니다. 우리는 많고 다양하지만, 하나입니다.

우리는 참으로 다른 사람들의 언어와 상황, 그들의 소리를 바로 이해하려고 합니까?
우리와는 다른면이 있는 사람들을 사랑하려고 노력하나요?
우리는 남들에게 열정과 관용을 베풀며 살고 있나요?

우리는 성령을 통해서 소중한 생명을 선물로, 능력과 비젼을 또한 선물로 받았읍니다.
이런것들을 통해서 우리는 하나님의 사랑의 메세지를 모든 사람들에게 선포합니다.
우리는 변화의 바람이 필요합니다. 우리는 변화의 바람을 느낍니다.********


설교가 끝난후 주기도를 함께 드린후에 파송 찬송 "불길같은 주 성령"



를 함께 부른 후에 서동천 목사님의 축도로 오늘 예배를 필하였습니다. 감사드립니다.
전체 361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361
2024년 6월30일.경계나 제한이 없는 열정(Compassion without boundaries
akuc 2024.06.30 추천 0 조회 36
akuc 2024.06.30 0 36
360
2024년 6월 23일,우리 하나님의 이름으로(In the name of our God)
akuc 2024.06.23 추천 0 조회 31
akuc 2024.06.23 0 31
359
2024년 6월 16일, 긴장 속에서의 삶( Living in Tension)
akuc 2024.06.16 추천 0 조회 45
akuc 2024.06.16 0 45
358
2024년 6월 9일, 놀라운 은혜 (Amazing Grace)
akuc 2024.06.09 추천 0 조회 44
akuc 2024.06.09 0 44
357
2024년 6월 2일, 주님, 말씀 하십시오, 제가 듣고 있습니다
akuc 2024.06.02 추천 0 조회 50
akuc 2024.06.02 0 50
356
2024년 5월 25일, 제가 여기있으니, 저를 보내십시요
akuc 2024.05.26 추천 0 조회 72
akuc 2024.05.26 0 72
355
2024년 5월 19일, 변화의 바람들(Winds of Change)
akuc 2024.05.19 추천 0 조회 77
akuc 2024.05.19 0 77
354
2924년 5월 12일, 매일이 크리스찬 가정과 어머니 주일입니다.
akuc 2024.05.12 추천 0 조회 79
akuc 2024.05.12 0 79
353
2024년 5월 5일,복합및상호문화배경의 기독교
akuc 2024.05.05 추천 0 조회 98
akuc 2024.05.05 0 98
352
2024년 4월 28일, 목회의 동반자들 (Partners in Ministry)
akuc 2024.04.28 추천 0 조회 95
akuc 2024.04.28 0 95
351
2024년 4월 21일,예수는 우리에게 누구인가?(Who is Jesus for us:?) ?
akuc 2024.04.21 추천 0 조회 130
akuc 2024.04.21 0 130
350
2024년 4월 14일,너희는 이모든일의증인(You are witness of these things
akuc 2024.04.14 추천 0 조회 96
akuc 2024.04.14 0 96
349
2024년 4월 7일, 부활의 공동쳬-의심에서 믿음으로-
akuc 2024.04.07 추천 0 조회 130
akuc 2024.04.07 0 130
348
2024년 3월 24일,예수와 함께 십자가를 향한 우리의 여정 (Our Journey with Jesus to Cross)
akuc 2024.03.24 추천 0 조회 119
akuc 2024.03.24 0 119
347
2024년 3월 17일,우리 가슴속 깊이 (Deep in our Heart)
akuc 2024.03.17 추천 0 조회 127
akuc 2024.03.17 0 127
346
2024년 3월 10일, 빛의 증언자들 (Witness to the Light)
akuc 2024.03.10 추천 0 조회 142
akuc 2024.03.10 0 142
345
2024년 3월 3일, 삶의 규측들 (Rules of Life)
akuc 2024.03.03 추천 0 조회 140
akuc 2024.03.03 0 140
344
2024년 2월 25일.하나님의 일과 사람의 일? (Thoughts from God?)
akuc 2024.02.25 추천 0 조회 136
akuc 2024.02.25 0 136
343
2024년 2월 18일. 무지개와 십자가(Rainbow and Cross)
akuc 2024.02.18 추천 0 조회 144
akuc 2024.02.18 0 144
342
2024년 2월 11일,빛 앞에서, 빛과 더불어, 빛처럼!
akuc 2024.02.11 추천 0 조회 139
akuc 2024.02.11 0 139

Comments are closed.